동면 동림마을, 20억 투입 '생활여건 개조사업' 추진

국가균형발전위 공모사업 선정…노후주택 개량·생활인프라 확충
2023. 04.04(화) 16:59확대축소
화순군청


화순군은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'2023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’ 공모에 동면 동림마을이 선정됐다고 밝혔다.

이번 공모사업에는 전국적으로 91개소(농촌 80개소, 도시 11개소)가 선정ㅈ됐으며, 전남 24개 선정마을 중 화순군이 1개 마을 최종 선정되었다.

‘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’은 4년간 추진하는 사업으로 주로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을 보장하기 위한 ▲슬레이트 지붕 개량 ▲노후주택 정비 ▲담장․축대정비 ▲마을안길 확장 ▲위험구간 정비 ▲재래식 화장실 정비 등 생활인프라를 대폭 확충하는 사업이다. 예산 20억원이 투입된다.

또 문화학교 운영, 화재·안전·건강 교육 및 마을 리더 교육 등 휴먼케어 및 주민역량강화사업 등 S/W사업도 지원하게 된다.

그동안 동림마을은 지리적, 지형적 이유로 인해 침수 및 화재 등 자연재해에 취약한 지역이었지만, 이번 사업을 통해 주민 모두 안전하고 함께 더불어 사는 마을로 발전하여 주민들의 생활환경 개선 및 삶의 질 향상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.

군 관계자는 “이런 성과를 거두기까지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추진 의지와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”며, “앞으로도 아직 기회를 얻지 못한 관내 취약한 마을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선이 필요한 마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

화순일보 mire5375@hanmail.net
이 기사는 화순일보 홈페이지(http://www.hwasun1.com)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.

문의 메일 : mire5375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