능주고, 수도권대학 145명 합격

서울대 6명・연대 고대 20명 합격생 배출
2016. 02.22(월) 17:37확대축소
화순 지역 명문 사립고교로 자리매김한 능주고등학교 전경.


능주고등학교(교장 이찬화)가 2016학년도 대학입시에서 서울대 6명, 연·고대 20명 등 총 145명을 서울·경기 지역 소재 대학교에 합격시키면서 명문 사립고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.

이는 화순군의 아낌없는 지원을 바탕으로 ‘Creative Leader 육성’을 목표로 법인의 적극적인 지원을 통한 학습자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의 운영 결과라는 평가다.

능주고는 전 교실 전자칠판 설치 등 꾸준한 교실수업환경 개선과 창의·인성 요소를 적극 반영한 열정적 교수학습 지도 등 교사-학생-학부모 모두 행복한 교육환경 조성을 목표로 ‘Creative Leader 프로젝트 3C’를 추진해왔다.

이에 따라 교육과정의 고급화(Contentment:만족), 학생활동의 최적화(Cheer:응원), 교육활동의 감성화(Connection:관계)를 바탕으로 2014년 교육부 선정 ‘제12회 전국 100대 교육과정 우수학교’에 선정되기도 했다.

능주고는 학습자의 수준과 필요에 맞는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1-3-0(ONE-THREE-ZERO : 1등급 30% 이상, 3등급 이하 0%) 학력 달성을 목표로 ‘맞장구 학습지원 시스템’을 구축했다.

특히 교육과정과 방과후학교에 기초부터 심화수준까지 수준별 라인업을 구축하고 고급수학, 논술(인문·자연)강좌, 학습동아리, 도약반, 집중반, 1:1 개인별 멘토링 등의 지원프로그램까지 제공해 자신의 적성과 학습 역량에 따라 선택 수강이 가능하도록 했다.

또한 주제심화 그룹스터디와 학생 중심 동아리활동을 통해 자기주도적 학습 분위기를 조성하고, 교과별 협의회와 자율연수, 연구수업을 활성화하는 등 학습지원의 사각지대를 최소화하여 2015년 국가수준학업성취도 평가에서 5년 연속 보통이상 학력 100%를 달성했다.

이번 우수한 진학실적의 배경에는 무엇보다도 지역과의 끊임없는 소통을 우선적으로 꼽을 수 있는데 올해 졸업생들이 2014년부터 운영된 H·N(화순군·능주고) 인재육성프로그램 ‘과제연구과정’와 ‘논문작성과정’을 수료한 첫 번째 학생들이기에 더욱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.

화순군의 아낌없는 지원도 한몫을 했다.

화순군의 지원을 통해 H·N 인재육성 과정을 비롯해 논술 및 구술 지도, 자기소개서 대면첨삭지도, 사이버 교육 수강 등 학생별 맞춤 교육을 원활히 추진해 다양해진 대학별 입시전형에 효과적으로 대응했다.

지난해에는 ‘Global ScholarShip' 프로그램을 처음으로 운영해 미국 명문대학 탐방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꿈을 키울 수 있는 초석을 다졌다.

화순군 관계자는 “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학력향상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미래지향적인 공교육 활성화에 이바지 하겠다”고 밝혔다.

양영민 기자 mire5375@hanmail.net        양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이 기사는 화순일보 홈페이지(http://www.hwasun1.com)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.

문의 메일 : mire5375@hanmail.net